Art Projects International

동아일보 Donga Ilbo (Seoul)August 13, 2007

뉴욕, 한국 볼펜화가에 빠지다

뉴욕, 한국 볼펜화가에 빠지다…NYT, 이일 씨작 품 소개

“부드럽고 깊은 잉크 자국으로 이뤄진 그의 작품을 대하면 최면에 걸리는 듯하다.”
미국 뉴욕에서 활동 중인 볼펜 화가 이일(55) 씨가 뉴욕 퀸스미술관에서 개최 중인 전시회를 계기로 10일 뉴욕타임스가 그의 작품세계를 소개했다.

‘볼펜 화가’로 알려진 이 씨는 검정이나 파란색 볼펜만 사용한 무수히 많은 선으로 작품을 구성한다.

이 신문은 전시된 폭 15m의 작품을 예로 들며 작품 하나를 만드는 데 400〜500자루의 볼펜이 사용됐다고 설명했다.

이 신문은 ‘그의 작품을 매력적으로 만드는 것은 기대를 넘어서는 암시(暗示)성’이라며 ‘그의 작품에 나타나는 단순함은 본능을 유혹한다’고 평했다.

올해로 뉴욕에 정착한 지 30년이 넘은 이 씨는 아크릴 등을 사용하던 초기 작품에서 변화를 시도해 1980년대 초 볼펜으로 만든 작품을 선보인 것을 계기로 25년 넘게 볼펜을 사용한 작품 세계에만 몰두해 왔다.

이 씨는 홍익대 회화과를 졸업하고 뉴욕의 프랫인스티튜트에서 회화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뉴욕=연합뉴스

434 Greenwich Street, Ground Floor
New York, New York, 10013   View Map

Tuesday-Saturday, 11am-6pm
212.343.2599
api@artprojects.com